리드맘 즐겨찾기 로그인 블로그 카페
[육아 에세이] 혼자만의 외출이 가능한 시간
> 오피니언    |   2016년08월24일
리드맘 편집부 (press@leadmom.com) 기자 

두 아이 육아로 지칠 때면 혼자만의 외출을 꿈꾸게 된다. 작은 아이도, 큰 아이도 동행하지 않은 나 혼자만의 자유로운 외출.

작은 아이가 아직 어린이집에 다니지 않아 나의 외출엔 늘 아이가 동행한다. 그래서 내가 갈 수 있는 곳이나 할 수 있는 것에는 제한이 있게 마련이다.

아이들을 사랑하지만 내가 너무 지쳐있을 때면 혼자만의 시간이 필요하다. 나에게도 충전할 시간은 있어야 하니까.





그렇게 혼자만의 외출을 꿈꾸지만 내게 혼자만의 외출은 늘 밤에만 주어진다. 아이들 재운 후에 쓰레기 버리러 나갈 때 잠깐.

그럴 때면 '그래. 이렇게라도 혼자 집을 나설 수 있는 것에 감사하자. 밤하늘의 달을 올려다보는 것도 나름 운치있다.'라며 또 애써 내 마음을 위로해 본다.


"내일도 힘내자!!"




5살 아들, 18개월 딸을 거의 '독박육아'로 키우는 육아맘의 '리얼', '생생' 육아 이야기

 

 

 

ⓒ힐링 육아 에세이, 공감언론 리드맘(www.leadmom.com) / 보도자료 press@leadmom.com


 

리드맘 편집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스크랩
[육아에세이] 아이를 낳기 전 저의 무지를 반성합니다 (2016-09-21 00:39:17)
[미세스J의 엄마 어디가] #1. 바다 동물 친구들 만나러 '아쿠아플라넷63' (2016-08-03 00:18:02)
아이와 나의 연결고리, ‘애착’에...
독서 교육에 관한 몇 가지 진실
한 달째 가정 보육을 하며 깨달은 ...
내 아이가 아인슈타인이 되길 원한...
여러분은 자녀에게 ‘부모’인가요...
초등 1년 공부 스트레스 주지 않겠...
무소유의 즐거움…장난감을 버려야...
엄마의 끝없는 욕심 "손흥민처럼 ...
한 대 맞으면 참고, 두 대 맞으면 ...
3살 터울 남매…'현실남매'란 이런...
순한vs느린vs까다로운…아이 기질 이해하...
몽클레르 앙팡, 2020 FW 컬렉션 공...
마스크로 민감한 피부엔 '순한 클...
이브자리, 21일부터 아기용품 키트...
한세드림 '고객 사은 프로모션'…...
more
리드맘 뉴스, 기획, 리뷰는 최신 트렌드...
리드맘은 육아관련 최신 정보를 제공하는...